암종별 정보

췌장암

췌장암의 진단

췌장암을 진단하는 검사방법은 여러 가지가 있으나 사람마다 이 모든 검사를 다 시행하는 것은 아니고 환자에 따라서 필요한 검사를
시행합니다. 환자의 증상, 진찰소견, 검사결과 등을 모두 종합하여 췌장암의 병기(주변 장기, 혈관, 림프절 전이)를 결정하고 치료방향을 정합니다.

복부 초음파


초음파는 검사로 인한 불편함이 적으며 방사선에 노출되지 않고 손쉽게 반복적으로 시행할 수 있다는 장점이 있으나, 민감도는 70%로 위장관 가스 등 여러 이유로 췌장을 잘 관찰하지 못하는 경우가 있습니다.

종양표지자


종양표지자는 정상세포에서는 분비되지 않고 암세포에서 분비되는 물질로 피검사를 통해 몸 속에 암이 있음을 간접적으로 알 수 있습니다. 췌장암은 흔히 CA 19-9와 CEA를 사용합니다.

전산화 단층촬영(CT)


췌장암에 있어서 CT는 가장 중요한 검사로 췌장암의 병기 결정과 혈관 침범여부 등을 판단하여 수술 가능성 결정에 중요한 역할을 합니다. 하지만 간혹 국소적췌장염과 감별이 어려운 경우가 있습니다.

내시경적 역행성 담췌관 조영술(ERCP)


ERCP는 내시경을 십이지장까지 삽입하여 직접 조영제를 주입하고 췌장암에 의해 막히거나 좁아진 췌관을 직접 관찰하는 검사로 췌장암의 진단에 매우 정확한 검사입니다. 때에 따라서는 췌관 안에 기구를 넣어 조직검사를 시행할 수도 있습니다.

내시경적 초음파(EUS)


내시경적 초음파는 내시경에 부착된 작은 초음파를 이용하여 췌장 가까이에서 관찰하기 때문에 크기가 매우 작은 조기의 췌장암도 발견할 수 있다는 장점이 있으며, 주위 혈관으로 암이 퍼진 정도를 확인하는 데에도 효과적입니다. 필요하면 조직검사도 시행할 수 있습니다.